세계블록체인기구(WBO)는 지난 7월 22일 공식적으로 신청한  유엔경제사회이사회(ECOSOC)특별협상지위 권한을 8월 8일 획득했다고 밝혔다. 

그간 UN NGO 기구로 등록되었지만 WBO의 정확한 법적 존재 문제가 이슈화 되었다.

사진=UN 홈페이지 캡쳐
사진=UN 홈페이지 캡쳐
사진=UN 홈페이지 캡쳐
사진=UN 홈페이지 캡쳐

하지만 이번 ECOSOC에서 공식 홈피를 통해 특별협상지위를 승인 함으로써 향후 WBO 조직의 국제적인 인지도 및 권위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게 될 것으로 보인다. 

앞서 WBO는 유엔과 아무런 소속관계가 없다는 의혹을 받았다. 

WBO는 지난 2017년 8월 미국 델라웨어주에서 발족한 비영리단체로 블록체인 기술 글로벌 정책화, R&D, 표준화 보급을 위한 국제연합(UN) 산하 비영리국제기구다. 또한 NFT(대체불가능토큰) 생태계 구축과 디지털 플랫폼 혁신 서비스를 위한 국제적 협력 기구이기도 하다.

이창우 기자 cwlee@nvp.co.kr

저작권자 © 뉴스비전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